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손상윤, “박근혜 대통령 명예회복 앞장설 것”

기사승인 2020.02.13  07:29:07

공유
default_news_ad2

- 자유당, 12일 대구광역시당 발기인대회

손상윤 자유당 창당준비위원장이 12일 열린 대구광역시당 창당 발기인대회에서 격려사를 하고 있다.

자유당(가칭, 이하 가칭 생략)은 12일 오후 3시 대구광역시 남구 대명동 소재 주성령 교회에서 대구광역시당 창당 발기인대회를 열었다.

손상윤 자유당 창당준비위원장은 이날 격려사에서 “대구는 박근혜 대통령의 정치적 고향이고 저는 오랫동안 박 대통령을 지지하고 도왔다”며 “자유당은 그 어느 정당보다도 박근혜 대통령의 명예회복에 앞장서는 정당이 될 것을 약속드린다”고 밝혔다.

또한 “박정희 대통령의 산업화 정신을 계승해 진정한 자유민주주의와 부국강병을 실천해 나갈 것”이라고 다짐했다.

손 창준위원장은 이어 “지금 대한민국의 정치는 박정희 대통령 서거 이후 좌편향으로 흘러왔다”며 “기존 정당으로는 대한민국이 당면한 ‘가짜 민주화’와 국가멸망의 위기를 극복할 수 없고 다가오는 총선을 포함해 보수의 정권 탈환도 기대할 수 없다”고 강조했다.

손 창준위원장은 “수십 년간 좌파와 싸워오며 한번도 존재를 드러내지 않았지만 지금 시국은 더이상 수수방관할 수 없는 지경이어서 자유당을 창당했다”며 “대한민국이 자유를 잃느냐 자유를 유지하느냐 하는 기로에 여러분들이 힘을 모아달라”고 당부했다.

아울러 “우리의 자유와 자유대한민국을 지켜줄 정당인지, 어느 후보가 자유 대한민국 수호자인지 꼭 지켜봐 달라”고 강조했다.

이날 대구광역시당 창당준비위원회 위원장엔 이미자 씨가 선출됐다

이강문 대기자 news@yangpatv.kr

<저작권자 © 양파티브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