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우한 폐렴 당국 대응 비판 시민기자 실종

기사승인 2020.02.10  16:26:14

공유
default_news_ad2

- 천수스…친지들 “공안에 의해 격리됐다”

중국 우한에서 우한 폐렴(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사태에 대한 당국의 무능한 대응을 비판해 온 34살의 시민기자 천수스 씨가 지난 6일부터 실종된 것으로 알려졌다고 CNN이 9일 전했다.

방송은 천추스의 가족과 친구들을 인용해 그와의 연락이 끊어진 상황이라면서 천 씨의 실종이 중국 당국의 검열 강화와 연관된 것이냐는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고 보도했다.

천 씨의 친지들은 중국 공안으로부터 천 씨가 우한 폐렴에 감염돼 격리 조치됐다는 말을 들었다고 전했다.

방송은 9일 천 씨의 실종이 알려지면서 중국판 소셜미디어 웨이보에는 그를 석방하라는 글과 우한 폐렴의 위험성을 처음 고발한 중국 의사 리원량 사건을 되풀이할 수 없다는 비판의 목소리가 확산되고 있다고 보도했다.

민미경 기자 news@yangpatv.kr

<저작권자 © 양파티브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