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성인유머 한마디] 포장마차에서...

기사승인 2019.02.05  00:02:56

공유
default_news_ad2

한 남자가 매일 회사에서 퇴근하면

포장마차에 꼭 들렸다.

그리고는 포장마차에서 소주 두 잔씩을 먹고 집에 가곤 했다.

 

어느 날은 포장마차 아주머니가

“왜 당신은 하루에 매일 소주를 두 잔씩 드시나요?”라고 묻자,

남자가 대답했다.

 

“제 친구가 얼마 전 세상을 떠났습니다.

그래서 한 잔은 친구 것이고,

한 잔은 제 것입니다.”

 

그 말에 아주머니는 미안해하면서 대답했다.

“아… 그런 사연이 있었군요.”

 

그렇게 몇 달이 지난 후 남자가 한 잔씩만 먹는 것이 아닌가.

 

이에 아주머니가 왜 한 잔씩만 먹냐고 물어봤다.

 

그러자 남자가 하는 말…

?

?

?

?

?

?

?

“저는 이제 술을 끊었습니다.”

♡♡♡♡♡

이강문 대기자 news@yangpatv.kr

<저작권자 © 양파티브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