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대구시 장애인 전용주차구역 불법행위 합동점검

기사승인 2018.11.05  21:04:39

공유
default_news_ad2

- 오는 12일~ 12월 11일까지 한달간 장애인 전용주차구역 내 불법행위 등에 대한 민관 합동점검 실시.

대구시(시장 권영진)는 구·군 및 장애인단체와 함께 오는 12일~ 12월 11일까지 장애인 전용주차구역 내 불법행위 등에 대한 민관 합동점검을 실시한다.

보건복지부 주관으로 전국적으로 실시하는 이번 합동점검은 대구시, 8개 구·군, 지체장애인편의시설 지원센터와 연계해 대구시내 판매시설, 문화 및 집회시설, 공공시설 등 205개 시설물을 대상으로 점검을 실시한다.

주요 점검내용은 △장애인전용주차구역 설치 적정성 여부 △불법주차(비장애인 차량의 주차, 보행 장애인 탑승 없는 보호자 차량의 주차) △장애인자동차표지 부당사용 행위(위·변조, 양도·대여 등) △주차방해행위(장애인주차구역 내 물건적치) 단속 등이다.

특히 이달 12일, 13일 양일간은 구·군 및 지원센터, 경찰이 함께 점검반을 편성해 전국 일제단속이 실시되며, 민원 및 주차위반 빈발지역을 구·군별로 선정해 점검이 이뤄진다.

장애인 전용주차구역 내 불법주차 차량은 10만 원, 물건적치 등 주차방해 행위는 50만 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민철기 기자 news@yangpatv.kr

<저작권자 © 양파티브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