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더민주당 수성구 기초의원 출마자 경력 허위 게제 혐의 검찰 고발.

기사승인 2018.06.12  21:35:10

공유
default_news_ad2

- 자유한국당 대구남구 다선거구 권은정 후보자 경력 허위 의혹.

대구광역시 수성구선거관리위원회는 선출직 공직출마에 경력을 허위 게재한 혐의(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 공표)로 6·13 지방선거 더불어민주당 수성구 기초의원 출마자 A씨를 검찰에 고발했다고 12일 밝혔다.

A씨는 자신의 선거공보, 선거벽보, 선거운동용 명함 등에 모 대학교 교수와 겸임교수라는 직함을 게제해 넣었다.

그러나 A씨는 모 대학교 부설 교육원 시간강사 경력만 있다는 게 수성구선거관리위원회의 설명이다.

공직선거법상 후보자의 경력 등에 관해 허위 사실을 공표할 경우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3000만 원 이하의 벌금을 물린다.

여기에 대구남구 다 선거구 기초의회 출마자 자유한국당 2-가 권은정 후보자도 현 농산물 채소 100번 대표 이력과 학교 음악강사 이력 의혹과 관련해서 본 기자의 질문과 관련 서류 요구에 묵묵부답으로 차일피일 고의성에 지속적으로 미루는 것은 경력 허위 게제 혐의가 상당히 짙다.

대구선거관리위원회와 경찰은 대구남구 다 선거구 자유한국당 권은정 후보자의 현 농산물 채소 100번 대표 이력과 학교 음악강사 이력 의혹과 관련해 철저한 조사를 강력히 촉구한다.

이강문 대기자 news@yangpatv.kr

<저작권자 © 양파티브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