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포토뉴스] 정통명장 도천 서광윤 선생…도자기와 48년 도예전.

기사승인 2018.06.06  17:22:11

공유
default_news_ad2

전통자기만을 고집해 온 도천 서광윤 선생은 조선백자의 은은한 미(美)를 현대에 되살린 제103호 전통명장이다. 

도천 선생은 1970년 청자·백자 대가 지순택 선생에 기술 배워 전통가마·공예기법 지켜온 도천(陶川) 서광윤(63) 선생은 48년의 인생을 오로지 흙과 불에 바쳐 왔다.

도천 서광윤 명장 도예전은 사)한국장애인문화협회 대구중구지부 문화센터 기금 마련을 위한 도예전이 열리고 있다.

일시. 2018. 6. 5(화) ~10일(일).
장소. 대백프라자 12층 Art Gallery A관.

▲ 도천(陶川) 서광윤 선생이 전통방법으로 자기를 빚고 있다.

민미경 기자 mmk0821@naver.com

<저작권자 © 양파티브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