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영덕에서 ‘농경지 현장 토양진단 처방 경진대회’열려

기사승인 2018.05.04  15:19:18

공유
default_news_ad2

- 전국 토양담당자 등 70여명 한자리, 경진 및 정보교류의 장 마련

3일부터 이틀간, 영덕군 영해면에서‘농경지 현장 토양진단․처방 경진대회’가 열렸다.

경북농업기술원은 농촌진흥청과 공동으로 3일부터 이틀간, 영덕군 영해면에서‘농경지 현장 토양진단․처방 경진대회’를 개최했다.

‘농경지 현장 토양진단․처방 경진대회’는 전국 시군농업기술센터 토양검정 담당자를 대상으로 토양진단 및 처방 능력을 키우기 위해 지난 ‘15년부터 매년 개최하고 있다.

이번 대회는 농촌진흥청, 각 도 농업기술원 및 전국 시군 농업기술센터 담당자, 농업인 등 70여명이 참석하여 각 도별로 2명씩 팀을 구성해 경연을 벌였다.

이날 경진대회에서는 농경지 현장 토양진단 항목인 pH, EC 등 토양화학성 7개 항목과 용적밀도, 삼상 등 토양물리성 5개 항목을 현장에서 분석하고 작물 생육에 영향을 미치는 생육제한 인자를 진단․처방했다.

현장에서 토양 진단 및 처방한 내용을 바탕으로 점수를 종합해 최우수우수, 장려상 각 1팀을 선발해 시상하였으며 참가팀 간 진단․처방내용을 현장에서 발표하고 효율적인 진단방법에 대해 토론하는 시간도 가져 참석자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토양검정은 작물을 재배하기 전에 토양분석을 통해 작물이 자라는 동안 필요한 밑거름 및 웃거름의 양을 알아내는 과정이며, 현장 토양진단은 작물이 자라는 현장에서 토양 상태를 신속하게 진단하는 것을 말한다.

현장 토양진단을 하면 토양 물리성과 부족한 양분을 파악하여 과잉시비나 불균형 시비, 불필요한 농자재 투입에 대한 정보를 얻을 수 있어 효율적인 작물 생산이 가능하다.

농촌진흥청은 이와 같은 토양진단 정보를 바탕으로 모바일 흙토람(soil.rda.go.kr/m)의 ‘현장진단처방’을 운영하고 있으며 토양현장진단 결과를 등록하고 그에 맞게 전문가가 내린 비료사용 처방을 볼 수 있도록 서비스하고 있다.

신용습 도 농업기술원 농업환경연구과장은 “이번 경진대회뿐 아니라 여러 가지 교육을 통해 토양검정 담당자의 능력향상 기회를 지속적으로 마련하고, 그 혜택이 농가로 돌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윤미령 기자 ymr512@yangpatv.kr

<저작권자 © 양파티브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